확인

JINHAK

수시 상담 100% 활용하기

조회수 : 1,532 입력 : 2022.07.06
클립 취소

수시 지원을 코앞에 두고 수험생들은 담임 선생님이나 입시 컨설턴트와 수시 상담을 받게 된다. 상담 시 학생의 성적, 학교생활기록부 등 모든 자료를 바탕으로 합격 가능성을 고려하여 무리한 상향 지원은 만류하는 편이지만 학생과 학부모는 마지막 추가 합격의 가능성도 생각하고 있기에 상담자와 의견이 다를 때가 많다.

또 적지 않은 학생들이 자신이 기대했던 대학과 현실적으로 지원 가능한 대학 사이의 괴리감을 느끼는 사이 시간이 흘러가 버리는데, 이는 효율적이지 않다. 수시 상담을 100% 활용할 방법들을 알아보자.

■ 객관적인 정보를 통해 뚜렷한 진학 목표를 정해보자

평소 수시 전형에 관심이 많은 학생들은 자신의 위치와 대학교 홈페이지 입시결과 자료를 충분히 참고하여 희망 대학의 합격 가능 여부 등에 대해 비교적 정확하게 인지하고 있다. 따라서 이런 경우에는 어느 정도 지원 고려 대상의 모집단위가 정해져 있어 훨씬 더 상세한 지원 상담이 가능하다.

반면 아직 진학목표가 없고 진로설정도 되어있지 않은 상황에서 막연히 인서울을 하고 싶다고만 하면 효과적인 상담이 이루어지기가 어렵다. 또한 출처가 불분명한 수많은 ‘카더라’ 정보에 휘둘려 정작 정확한 데이터를 기반으로 하는 상담사의 지원 전략은 선택적으로 듣는 경우도 있다.

이러한 학생들은 진학사에서 제공하는 ‘입시전문가의 학종 평가’ 서비스도 참고할 만하다. 이 서비스는 시공간의 제약 없이 자신의 학생부 경쟁력은 어느 정도인지, 어느 대학에 지원할 만한지, 학종 추천 대학은 어디인지 등에 대한 데이터 분석을 토대로, 입시 전문가의 코멘트가 포함된 학종 분석 리포트를 받을 수 있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또한 받은 리포트에 대해 24시간 이내에 질문을 하고 3일 이내에 전문 컨설턴트로부터 직접 답변을 받을 수도 있어 유용한 온택트 입시 컨설팅의 도구로 활용되고 있다.

■ 학생과 학부모가 지원 고려 대학에 대해 충분한 대화를 나눠보자

대학 입시는 수험생뿐 아니라 학부모에게도 항상 초유의 관심사다. 따라서 입시 상담에 학생 혼자 오기보다는 학부모가 동행하는 경우가 많으며, 동행하지 않는다 해도 적지 않은 영향을 끼치는 게 사실이다. 학부모가 학생을 현재의 객관적 위치 이상으로 과대평가하거나 혹은 부모와 대학에 대한 취향의 차이를 보이는 경우도 있다.

한 시간도 채 되지 않는 상담 시간 동안에 수험생, 학부모, 상담사가 머리를 맞대고 입시 전략을 세우기도 촉박한데, 학생과 부모가 의견이 불일치한다면 효과적인 상담 결과를 기대하기는 어려울 것이다. 일례로 학생은 수도권 대학을, 아버지는 지역거점 국립대를, 어머니는 서울 소재 대학을 지원하길 원하는데 좀처럼 이견이 좁혀지질 않아 결국 수시 6곳 중 2곳은 수도권 대학, 2곳은 지역거점 국립대, 나머지 2곳은 서울 소재 대학을 지원하는 경우도 있었다.

따라서 수시 지원 전략 상담 전에 부모에게 현재 자신의 객관적 위치를 정확히 인지시켜야 하며 또한 학생과 부모 사이에 충분한 대화를 통해 어느 정도 지원 성향의 차이를 좁힐 필요가 있다.

■ 운보다는 자신의 객관적 실력을 파악하자

고1, 2 때 꿈꿔왔던 대학들은 점점 멀어지고 자신의 현재 위치에 적정한 대학을 마주하게 될 때의 심정은 수험생, 학부모 모두에게 괴로운 일이다. 이럴 때 흔히들 작년에 소위 ‘펑크 난 대학과 학과(지난 수년간의 데이터에 비해 작년의 입시결과가 현저히 낮았던 모집단위, 예를 들어 한양대 학생부교과전형 화학공학과의 경우 3년간 입시결과 중 2022학년도가 현저히 낮았음)’를 수소문하거나 심지어 펑크가 날 것 같은 모집단위를 찍어주는 상담사에게 매달리기도 한다.

또한 최근 논술 전형에서의 논술 비중이 높아지면서 자신이 평소 준비한 논술 문제가 출제되기만 한다면 논술로 충분히 뒤집을 수 있다고 생각하기도 한다. 이런 상황들은 희망 대학에 대한 절실함에서 비롯되었겠지만 입시는 주관적인 견해와 판단보다는 자신의 실력을 객관화하는 것을 최우선으로 생각해야 한다.

즉, 평소 논술에 대한 실력이 그다지 좋지 않은데 논술고사에서 나에게만 유리한 문제가 출제되어 대박이 날 것이라는 생각은 금물이다. 자신의 현재 성적 위치를 객관적으로 판단하기 위해서는 일부 입시 사이트에서 제공하는 합격예측 서비스를 참고하는 것도 좋다.

진학사 입시전략연구소 우연철 소장은 “수시 지원 상담 준비의 핵심은 자기객관화이다. 많은 대학에서 발표하는 입시결과와 학생의 3년간의 학생부 내용을 충분히 고려하여 객관적인 자신의 위치를 파악하고 이를 통해 세운 진로·진학 목표를 추린 후 수시 상담을 받는다면 합격 가능성이 높은 입시 전략에 대한 해답을 분명히 얻을 수 있을 것이다.”라고 조언했다.

#수시상담 #활용법 #합격예측 #서비스

Copyright 진학사 All rights reserved.

맞춤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

진학사 합격예측

안녕하세요. 진학사입니다. 저희 합격예측은 모의지원 데이터만으로 합격예측을 보여주거나, 작년도 입시결과와 비교하여 합격예측을 하는것은 아닙니다. 작년도 입시결과 이외에도 과거 몇년간의 입시결과와 올해 변화되는 입시 영향요소(진로선택교과 도입, 해당 모집단위 모집인원 증감, 상위권 대학의 교과전형 선발인원 증가 등)들 그리고 그 해 수험생들의 모의지원 경향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예측이 이루어 집니다. 4단계 예측 단계를 설명드리면 적정지원의 경우에는 해당전형 / 모집단위에 지원하는 학생들중 교과성적은 경쟁력이 있으니, 교과이외의 부분에서 평균이상의 경쟁력을 갖췄다면 합격이 가능할 것으로 예측되는 단계입니다. 소신지원의 경우에는 교과성적이 다른 합격가능한 학생들과 비슷한 수준이거나 약간 모자른 경우로 교과이외의 부분에서 상당한 경쟁력을 갖춰야만 합격이 가능할 것으로 예측되는 단계입니다. 위험지원의 경우에는 교과성적이 다른 합격가능한 학생들에 비해 좀 모자른 수준이니, 교과이외의 부분에서 최상의 경쟁력을 갖춰야만 합격이 가능할 것으로 예측되는 단계입니다. 예를 들어 논술전형이라면 오랜기간 논술을 준비해왔고 논술대회를 나가면 입상하는 수준을 말합니다. 매우위험의 경우에는 교과성적이 다른 학생들에 비해 많이 모자르니 특별한 일이 있지 않는 한 합격가능성이 높지 않을 것으로 예측되는 단계를 말합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