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인

JINHAK

전남대 반도체 인재 양성 나서…학부·석박사 과정 신설

조회수 : 566 입력 : 2022.07.14
클립 취소


전남대 정문 전경
[연합뉴스 자료]

(광주=연합뉴스) 전승현 기자 = 전남대학교가 미래 산업을 이끌어갈 반도체와 첨단분야 인재 양성에 발 벗고 나선다.

13일 전남대에 따르면 정부의 반도체 산업 투자와 인력양성 지원계획에 맞춰 내년에 학부 과정과 석박사 과정에 반도체 학과를 신설한다.

선발 인원은 연간 약 250명 규모다.

전남대는 반도체 분야의 전문인력 배출 비용 및 기간 단축을 위해 학·석사연계과정(3+1년) 및 석·박사통합과정(5학기 이상) 등을 도입한다.

또한 반도체 분야의 융합 전공 및 마이크로(나노) 과정을 운영하고 대학 간 학점교류 및 공동교육과정 개설 등 미래형 학사제도를 적극적으로 활용한다.

전남대는 이를 위해 전자컴퓨터공학, 신소재공학, 화학공학, 고분자공학, 물리학, 화학, 전기전자통신컴퓨터공학 교수 등이 참여한 실무추진단을 구성했다.

전남대는 지역 반도체 기업인 삼성전자, 엠코테크놀로지 등 관련 기업 재직자를 위한 재교육도 할 예정이다.

정성택 총장은 "미래의 먹거리, 반도체 및 첨단분야를 주도할 핵심 인재 양성에 더욱 매진해 국가 산업과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shchon@yna.co.kr  2022/07/13 14:11 송고

#전남대 #반도체 #신설 #지역인재

Copyright 연합뉴스 All rights reserved.

맞춤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

4등급에 갈 수 있는 미디어,영화,영상,문화 수도권 학교

안녕하세요. 진학사입니다. 나름대로 모집단위에 대한 관심을 가지고 무언가를 해보려고 했다는 알 수 있을 것 같습니다. 하지만 대학이 학생부종합전형으로 학생을 선발할 때에는 ~을 했다 만으로 선발하지는 않습니다. 그 활동의 동기-과정-결과가 구체적으로 드러났을 때, 이를 가지고 학생에 대한 자세한 평가가 이루어질 수 있고 그럴 때 합격 가능성이 더 높아지는 것이겠지요. 학교생활기록부 내용에 더 추가할 수 있는 것은 없을 것 같기 때문에 자기소개서를 통해 본인이 의미있다고 여기시는 활도의 구체적 내용을 적어주셔야 할 것 같습니다. 성적만으로 보았을 때, 고려하시는 대학들에 지원을 못하실 것 같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해당 모집단위는 학생들의 선호도가 높아서 경쟁률이 높고, 해당 모집단위와 관련한 활동을 구체적으로 보여주는 경우가 많습니다. 회원님의 학생부를 볼 수 없어 이것이 어떻게 드러나는지를 알 수 없어서 판단이 어렵습니다. 학교 담임선생님이나 진로선생님등의 조언을 얻거나 지방교육청 또는 지자체에서 운영하는 상담 프로그램이 있는지도 확인해 보시면 좋겠습니다. 수시 6장의 카드 중 2~3장 정도는 위의 관심대학에 지원을 해보시고 나머지 3~4장의 카드는 이보다 선호도가 다소 약한 대학에 지원을 해보시는 것이 좋을 것 같은데 종합전형으로는 성공회대 미디어커뮤니케이션, 중부대 미디어커뮤니케이션, 신한대 미디어언론 등이 좀 더 적정수준이지 않을까 합니다. 교과전형이지만 면접을 치르는 수원대 미래핵심인재 전형의 미디어커뮤니케이션도 고려해보실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마지막으로 전문대는 많은 정보를 가지고 있지 않아 도움을 드리기 어렵습니다. 수시 지원횟수에 제한이 없어 경쟁률이 높은 편이지만 그만큼 충원률도 높다는 특징이 있어, 지원은 적극적으로 해보시기를 바라며 "전문대학포털"사이트에 전년도 입결의 평균 뿐 아니라 커트라인이 나온 경우도 많으니 이를 확인해 보시면 좋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