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인

JINHAK

전북 대학들 올해도 등록금 동결..원광대 15년째 동결·인하

조회수 : 1,307 입력 : 2023.01.13
클립 취소

전주대도 12년째 동결 이어가


대학 등록금 부담 (PG)
[장현경 제작] 일러스트

(전주=연합뉴스) 김진방 기자 = 전북대학교와 원광대, 전주대 등 도내 주요 대학들이 2023학년도 등록금을 동결하기로 했다.

13일 도내 대학들에 따르면 전북대는 올해 15년째 등록금을 동결했다.

원광대도 2009년 이후 15년째 등록금을 인하하거나 동결했다.

특히 2012년 6.3%, 2013년 0.6%, 2014년 0.5% 등 등록금을 인하한 바 있다.

전주대도 2012년부터 올해까지 12년 연속 등록금을 동결하기로 했다.

도내 대학들은 학부모와 학생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등록금 동결을 이어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전주대 홍성덕 기획처장은 "코로나19와 경기침체로 인한 경제적 어려움과 고통을 분담하기 위해서 등록금을 동결하게 됐다"며 "다양한 국고 사업 및 프로그램 운영, 외부 사업 수주 및 발전기금 모금 등을 통해 학생들이 금전적 고민 없이 학업에 전념할 수 있는 교육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chinakim@yna.co.kr 2023-01-13 10:06

#대학등록금 #원광대 #등록금

Copyright 연합뉴스 All rights reserved.

맞춤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

간호학과 대학

안녕하세요. 진학사입니다. 간절하신 마음에 길고 자세하게 본인의 상황을 적어주셨는데 이 게시판을 통해 모집단위 하나하나 마다의 상담을 다 해드리기는 어려워요. 교과전형 위주로 지원을 고려하고 계시니 구체적인 것은 저희 수시합격예측 서비스를 통해 확인해 보시면 좋겠어요. 질문 주신 것들에 대해 저희 서비스를 통해 확인하실 수 있을 거에요. 여러가지로 많이 고민하시고 분석해 보셨는데, 한 가지 더 고려했으면 하는 사항에 대해서 말씀 드릴께요. 대학별 컷 변화를 예측하실 때에는 대학별 전형 방법의 변화와 더불어서 모집인원의 변화도 함께 살펴보시면 좋을 것 같아요. 올해부터 수도권이외의 대학들은 의약학계열, 간호학과를 선발할 때 지역인재전형으로 일정 비율 이상을 선발해야 하거든요. 그런 의미에서 보면 한서대는 작년 지역인재전형(학종)의 선발인원이 10명이었는데, 올해는 지역인재전형을 교과전형으로 변경하면서 선발인원을 20명으로 늘렸어요. 이 때, 이 전형의 인원을 늘리면서 다른 전형의 선발인원을 줄인다면, 아무래도 다른 전형의 입결은 올라갈 수 있겠죠. 그런데 한서대는 지역인재 선발인원은 10명을 늘렸는데, 다른 전형의 선발인원을 많이 줄이지 않았어요. 그리고 작년이라면 충청지역 학생들 중에서 일반 교과전형으로 지원해야 겠다 생각했을법한 학생도 올해는 지역인재 전형으로 지원이 몰릴 수 있을 거에요. 물론 고려해야 할 것들이 더 많죠. 지난번에 주신 질문에 대한 답변 내용도 생각하셔야 할 거구요 대학별로 이런 모집인원의 변화가 각기 다르기 때문에 그런 면을 함께 살펴보시면 좋을것 같고 그리고 사실 그런 학생들의 지원심리가 반영된 것이 저희 수시합격예측서비스이기 때문에 그걸 바탕으로 입결을 예상해 보면 도움이 될 것 같아요. 물론 지금보다는 수시 지원시기와 더 가까운 시기에 학생 표본이 많아질 것이기 때문에 지금 데이터보다는 이후의 데이터를 더 신뢰하면 좋겠어요. 원하시는 답변을 다 해드리지 못해서 죄송해요.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