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인

JINHAK

수도권·국립대 내년 신입생 10명중 3명, 입학 후 전공 고른다~

1,276 2024.05.30
클립 완료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전공자율선택제' 3만8천명 선발…전년 대비 2만8천명↑
의대 증원과 맞물려 '입시 변수'로 작용할 듯


서울교육청, 2024 대입 정시모집 설명회 개최
(서울=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서울=연합뉴스) 고유선 기자 = 정부가 수도권 대학과 국립대학을 중심으로 전공 자율선택제 확대를 추진하면서 이들 대학이 2025학년도 입시에서 3만8천명가량을 '자율전공'으로 모집하기로 했다.

자율전공 모집인원이 전년 대비 4배 가까이 늘어나면서 의과대학 증원과 맞물려 올해 입시에서 큰 변수로 작용할 전망이다.


'긴급 분석'
(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수도권·국립대 3만8천명, '자율전공'으로 선발한다

교육부는 2025학년도 '전공자율선택제 중점 추진 대학'인 수도권 대학과 국립대(교대·특수목적대 제외) 총 73개교가 3만7천935명을 자율전공으로 모집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들 대학 총 모집인원의 28.6%이며, 전년 대비 2만8천10명 늘어난 규모다.

전공 자율선택제는 학생들이 입학 후에 흥미·적성에 맞는 전공을 선택할 수 있도록 한 제도다.

수험생의 전공 선택권을 보장하고, 대학 혁신을 유도하고자 교육부가 재정 지원과 연계해 확대를 추진하고 있다.

세부적으로 보면 수도권 소재 대학교 51곳의 경우 자율전공 모집인원이 2024학년도 7천518명(7.7%)에서 2025학년도 2만5천648명(29.5%)으로 급증한다.

국립대 22곳도 2천407명(4.5%)에서 1만2천287명(26.8%)으로 대폭 늘어난다.

교육부는 신입생이 전공을 정하지 않고 입학 후 원하는 전공(보건·의료, 사범계열 제외)을 정할 수 있도록 하는 '유형1', 계열·학부 등 광역 단위로 모집한 뒤 원하는 전공을 택하거나 학과별 정원의 150% 이상 범위에서 전공을 고를 수 있도록 한 '유형2' 등 2가지를 자율전공 방식으로 제시했다.

대학들은 이 가운데 '유형1'로 1만4천844명(11.2%)을, '유형2'로 2만3천91명(17.4%)을 뽑는다.


'대입 전 고교입시부터 철저하게'
(서울=연합뉴스) 서대연 기자

◇ '인기학과 쏠림' 우려…교육부 "전공 설계·탐색 지원하겠다"

교육계에서는 자율전공 확대와 관련해 기대와 우려의 시각이 교차하고 있다.

학생들의 전공 선택권이 넓어질 수 있지만, 경영학과나 컴퓨터공학과 같은 이른바 '인기 학과' 쏠림 현상이 심화할 수 있고 이에 따라 비인기 학문이 고사하게 될 수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

신입생들이 1학년 때 소속감 없이 학교생활을 하게 될 가능성이 있고, 진로를 제대로 탐색하기에 1년은 짧은 시간이어서 실효성이 떨어진다는 지적도 있다.

입시업계에서는 모집인원이 크게 늘어나는 만큼 전년도 합격선을 참고하기 어려운데다, 올해 의대 증원과 맞물려 자율전공이 입시에 큰 변수로 작용할 수 있다고 본다.

교육부는 대학들이 자율전공 확대에 따른 부작용을 줄일 수 있도록 우수 운영사례를 찾아 공유하고, 대학별 컨설팅단 구성·운영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김효신 교육부 지역혁신대학지원과장은 "사회가 변하면서 학생들의 전공 선호도가 변하는 것은 불가피하다"며 "문제는 적성과 흥미에 대한 고민 없이 인기학과에 지원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자율전공을) 성공적으로 추진하는 대학은 (학교에) 상주 어드바이저가 진로 상담을 해주는 등 충실한 지원을 하고 있다"며 "이렇게 전공 설계·탐색을 지원한다면 막연하게 특정 전공으로 쏠리는 현상은 완화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대교협은 수험생·학부모 정보 제공을 위해 대입정보포털 '대학어디가'에 대학별 2025학년도 자율전공 모집 현황을 게시한다.

교육부는 SNS(유튜브·블로그 등)에 전공자율선택 대학생들의 경험담과 대학 운영 사례 등의 정보를 담은 영상·자료를 게재할 예정이다.

cindy@yna.co.kr      2024/05/30 12:00 송고

#자율전공 #수도권대학 #교육부 #거점국립대

Copyright 연합뉴스 All rights reserved.

맞춤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

일반고 이과 입니다

안녕하세요. 진학사입니다. 서울여대 인재상은 충실한 학교생활을 통하여 관심 분야에 대한 탐색과 기초 학업역량을 균형있게 발전시킨 바른 인재입니다. 교내 여러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관심 주제와 관련한 자기주도적인 주제 탐색이 드러나며, 성적도 좋아야 한다는 이야기겠죠. 다른 대학과 특별히 다른 인재를 선호한다고 보이지 않습니다. 부족한 면모를 채우는 것이 좋겠죠. 높은 성적을 가지고 계신 것은 아니기 때문에 그런 부분이 자기소개서를 통해 만회된다면 좋을 것 같습니다. 가천대 지역균형과 바람개비는 학생부교과와 학생부종합으로 서로 다른 전형입니다. 학생부에 강점이 있다면 종합으로 지원하시는 것이 낫겠죠. 다만, 수시합격예측은 어느 정도 올해 지원 경향이 반영된 결과이므로, 적정으로 제시하고 있다면 지원해 보셔도 좋겠습니다. 물론 면접 비중이 크기 때문에 안정적인 선택이 될 것이다라고 말씀 드리를 수는 없습니다. 수도권 대학은 선호도가 높은 대학부터 낮은 대학까지 넓게 분포해 있어서 수도권대학에 합격할 수 있을까요?라고 질문하시면 합격할 수 있다고 답해야 합니다. 다만 선호도가 높은 대학에 합격은 어려울 수 있죠. 입결은 선호도 높은 대학의 경우 자연계열은 의약학계열이 우수한 학생들의 관심을 빼앗아 가기 때문에 인문계열의 합격 백분위가 높다고 할 수 있죠. 다만, 작년부터 시행된 통합수능의 영향으로 자연계열 학생들의 인문계열 교차지원이 늘어나, 확통을 선택한 인문계열 학생들이 대학에 합격하기가 어려워진 측면이 있습니다. 학종은 합격 등급이 올라간다의 의미는 크지 않습니다. 단국대 천안 교과의 경우에는 최저가 완화되어서 입결이 올라갈 여지는 있습니다. 감사합니다.